top of page

이산컨설팅그룹, 핵심광물공급망 기술협력센터설립 위해 베트남 방문

2023.10.05

뉴스1



이산컨설팅그룹은 산업통상협력개발지원사업의 일환으로 한국지질자원연구원(KIGAM)과 컨소시엄을 구성했다고 5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달 18일부터 22일까지 베트남과의 핵심광물 공급망 센터건립 타당성 사전기획을 위해 현지 정부부처 및 유관기관을 방문했다.

     

한국과 베트남은 양국수교 50주년을 기점으로 다양한 산업분야에서의 협력체계를 다져왔다. 올해 6월에 개최한 한국-베트남 정상회담을 계기로 양국이 '한-베 핵심광물 공급망 센터' 설립에 합의한 바 있다.

     

이에 후속 이행조치의 일환으로 한국의 핵심광물 공급망의 안정화와 베트남의 핵심광물 고부가가치화를 위한 협력의향서(MOU)를 한국 산업통상자원부와 베트남 산업무역부가 체결하였다.

     

컨소시엄은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주관하는 산업공적개발원조(ODA)사업 기획‧타당성분석 사업에 선정돼 연내 타당성분석 및 ODA모델수립이 완성 될 수 있도록 대응 중이다.

     

한-베 핵심광물 공급망센터 ODA사업모델은 △공급망센터 구축 및 관련 기자재, 장비 구축 △ 핵심광물 선광․제련분야의 전문인력양성 △ 베트남 현지의 애로기술 기업협력 지원 △ 한국-베트남 JV설립 및 기업협력 프로그램 지원 등으로 기획 진행 중이다.

     

주관기관 KIGAM의 총괄책임자 박정규 박사는 "본 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되기 위해 양국의 현황을 면밀히 조사분석해서 사업의 실현가능성 및 지속가능성 확보가 가능하도록 한국-베트남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한 사업기획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현지에서는 ODA사업의 베트남 수원총괄기관인 기획투자부(MPI), 사업주관기관인 베트남 산업무역부(MOIT), 관련 이해관계자인 베트남 천연자원환경부(MoNRE), VIMLUKI와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한국산업기술진흥원 베트남사무소 및 KOTRA 하노이 무역관 등 다양한 기관을 만나 베트남의 광업분야의 현황과 협력분야를 점검했다.

     

ODA기획사업의 이산컨설팅그룹 김미선 본부장은 "산업통상자원부 공적개발원조사업은 부처의 특성을 반영해서 수원국의 산업발전을 통한 지속가능성 확보를 목표로 한다"며 "공여국에서도 물품 및 기자재 지원을 넘어 국내 관련 기업의 해외진출 발판으로서 새로운 기업협력모델을 구축할 것"이라고 사업의 목적을 제시했다.

    

조회수 8회댓글 0개

Comentarios


bottom of page